검색

고흥군, 수도권 관광객이 즐겨 찾는 지역으로 알려져

카드사 빅데이터 분석 결과, 카드사용 증가율 국내 세 번째

가 -가 +

양상국
기사입력 2021-02-26

[이트레블뉴스=양상국 기자] 고흥군은 지난해 코로나19 위기 상황 속에서도 수도권 관광객들이 즐겨 찾는 지역으로 확인됐다. 신한카드 빅데이터 연구소에서 2020년 신한카드 사용내역 등을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수도권 거주자가 2020년 1월부터 10월까지 타지역 가맹점에서 이용한 금액이 고흥군은 2018년에 비해 25%가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러한 증가율은 강원 고성(47%)과 양양(44%)에 이어 전국에서 세 번째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2020년 수도권 관광객이 즐겨 찾는 지역으로 알려져 _ 고흥군 


이 분석 자료는 신한카드가 코로나19로 가속화된 비대면 시대의 2021년 소비 트렌드를 reVALUE(재평가)로 선정하기 위해 분석한 결과이다. 특히, 코로나19 영향으로 수도권지역 거주자는 그동안 유명 관광지로 알려진 지역보다 청정지역 이미지가 강하고 안전한 관광지를 선호하는 관광 트렌드의 변화를 보여주고 있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견해이다.

 

▲ 2020년 수도권 관광객이 즐겨 찾는 지역으로 알려져


2020년 고흥군의 관광객 수는 328만 명으로 2018년보다 27% 감소했음에도 수도권 거주자의 카드 소비액이 25%나 증가한 것은 구매력을 가진 가족 단위 청장년층 관광객이 대폭 증가했음을 방증하는 것이기도 하다. 이를 통해, 관내 음식점, 숙박업소, 특산품 판매장 등의 이용률도 증가해 군민의 관광 소득 증대에도 상당한 기여를 한 것으로 분석된다.

 

▲ 2020년 수도권 관광객이 즐겨 찾는 지역으로 알려져 


군 관계자는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관광객들이 꾸준히 고흥을 방문함에 따라 관광지 방역에 철저히 해 고흥을 '청정하고 안전한 관광1번지'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전했다.

양상국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