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목포시, 3.1절 기념 목포근대역사관 무료 개방

역사적 의미를 기리기 위해 코로나 방역 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개방

가 -가 +

김미숙
기사입력 2021-02-26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목포시가 오는 3월 1일 제102주년 3ㆍ1절을 맞아 목포근대역사 1ㆍ2관을 무료로 개방한다. 목포근대역사관은 매주 월요일이 휴관일이지만 3ㆍ1절인 오는 1일은 역사적 의미를 기리기 위해 코로나 방역 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특별히 개방하기로 결정했다고 한다.

 

▲ 근대역사관 1관 _ 목포시 


시는 이와 함께 목포근대역사관 2관 2층에서 3ㆍ1운동을 기념하는 영웅, 그 날의 기억을 걷다라는 주제의 특별전을 전시하고 있다. 특별전은 동학농민운동에서부터 1920년대에 이르기까지 목포에서 펼쳐진 독립운동 관련 영상과 유물을 전시해 목포의 근대역사를 재조명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제102주년 3ㆍ1절을 맞아 목포근대역사관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이 목포에서도 독립을 향한 뜨거운 열망과 치열함이 있었음을 느껴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시는 구)목포일본영사관(사적 제289호)을 목포근대역사관 1관으로, 구)동양척식주식회사 목포지점(전남도 기념물 제174호)을 목포근대역사관 2관으로 각각 활용하고 있다.

 

▲ 근대역사관 2관


한편 시는 목포근대역사관 1관에 혼합현실(MR) 콘텐츠를 활용한 체험형 실감 프로그램 제작을 진행 중이다. 시는 역사의 현장을 더 생생하게 체감할 수 있도록 전시물 및 방공호, 근대역사문화공간 등에 대한 혼합현실을 통해 큐레이팅(curating, 정보를 수집·종합하고 정보가 필요한 사람들에게 안내해주는 활동) 방식으로 역사관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한다.

김미숙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