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주시, 무등산 정상 개방행사 취소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우려로 10월 개방 취소

가 -가 +

박미경
기사입력 2020-09-22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무등산의 억새와 단풍이 어우러져 매년 10월 개최되던 무등산 정상 개방행사가 코로나19로 취소됐다. 광주광역시는 최근 전국적인 코로나19 재확산이 이뤄진 상황에서 대규모 인원이 참가하는 행사에 따른 지역사회 감염 우려 등 시민 안전을 위해 올해 가을철 정상 개방행사를 취소했다.

 

▲ 무등산 _ 광중광역시 


무등산 정상은 1966년 군부대가 주둔하면서 일반인 출입이 통제된 지역으로 지난 2011년부터 2019년까지 총 24회 정상 군부대를 개방해 45만 명이 정상을 탐방한 바 있다. 시 공원녹지과장은 코로나19가 상황을 지켜보며 내년 봄철(5월말)과 가을철(10월말) 무등산 정상 개방행사가 안전하게 개최될 수 있도록 군부대와 무등산국립공원공단과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박미경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