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흥-여수 연륙·연도교 5개 다리를 경유하는 시티투어버스

당초 개통에 맞추어 3월부터 운영하려고 했으나 코로나19 바이러스 여파로

가 -가 +

박미경
기사입력 2020-05-24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고흥군이 올해 개통한 고흥-여수 연륙·연도교 5개 다리를 경유하는 시티투어 버스 노선을 지난 23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 당초 개통에 맞추어 3월부터 운영하려고 했으나 코로나19 바이러스 여파로 잠정 중단한 후, 생활 방역으로 전환됨에 따라 5월 23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

 

▲ 고흥 시티투어


운영노선은 여수에서 출발하는 신규노선과 그동안 순천역에서 출발했던 노선을 연륙·연도교를 경유토록 하는 변경노선으로 각각 운영한다. 신규노선인 여수 출발 노선은 토, 일요일 오전 10시 10분부터 이순신 광장과 엑스포역(10시 30분)에서 순차적으로 탑승해 연륙·연도교로 거쳐 고흥 쑥섬-우주발사전망대를 보고 체험한 후 연륙·연도교를 거쳐 되돌아가는 코스이다.

 

토, 일요일 순천역에서 출발하는 노선도 기존 녹동·소록도 권역 코스를 변경해 고흥의 유명사찰인 능가사, 팔영산 편백치유의 숲(테라피센터)을 보고 체험한 후 우주발사전망대를 거쳐 연륙·연도교를 통해 순천역으로 되돌아가는 코스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한다.

 

▲ 고흥 시티투어


시티투어는 고흥 관광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 후 탑승하고 인터넷 예약을 놓쳤을 경우 매주 금요일 오후 3시까지 유선전화를 통해 해당 여행사에 예약하면 된다. 한편 현재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당분간 40명 정원의 절반인 20명 정원으로 운영할 계획이며, 탑승 전 발열 체크부터 마스크 의무 착용, 거리 두고 앉기 등 생활 속 방역지침을 철저히 지켜서 운영할 예정이며,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운영 시점이 당초보다 많이 늦춰졌지만, 2020 고흥 방문의 해를 맞이해 본격적으로 방문하는 관광객들의 불편을 겪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미경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