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부산관광공사, 국제관광도시 선정 기념 이벤트 진행

공사가 운영하는 대표 관광콘텐츠를 이용하는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가 -가 +

이형찬
기사입력 2020-02-20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부산관광공사(이하 공사)는 부산의 국제관광도시 선정을 기념해 20일부터 내달 말일까지 공사가 운영하는 대표 관광콘텐츠를 이용하는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감사 이벤트를 진행한다. 최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위축된 관광산업의 회복을 위해 국제관광도시로 선정된 부산에서부터 관광 불안 심리 해소 및 지역 관광을 선도해 위축된 관광산업 환경에 활력을 불어 넣을 계획이다.

 

▲ 황령산 전망쉼터-광안대교 방향  


이를 위해 공사가 운영하는 태종대유원지, 부산시티투어, 용두산공원 한복체험관, 황령산전망쉼터, 벡스코 한복체험관에서 다양한 할인과 무료입장 혜택이 주어진다. 이 기간에 방문하는 부산시민들뿐 아니라 외국인과 함께 방문하는 내국인 고객들은 50%씩 할인된 금액으로 해당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특히 부산시티투어는 20일부터 탑승 고객들에게 마스크(선착순 1만개)를 무료로 제공해 안전한 여행지로 부산을 안내하고, 매주 화요일엔 외국인 탑승객에게 무료탑승을 지원하며 부모동반 소인 탑승객에게도 무료 이용 혜택을 제공하는 등 보다 안전하고 즐거운 여행으로 부산을 누빌 예정이다. 

 

▲ 국제관광도시 선정 기념 이벤트 진행 

 

또한 상시 무료이용 가능한 벡스코 한복체험관은 액자 포함 기념사진 이벤트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bto.or.kr) 공고·행사를 참조하면 된다.

 
공사 사장은 우리 부산이 국제관광도시로 선정된 것은 앞으로 부산이 다시 한번 국제적인 도시로 도약할 좋은 기회라며 최근 코로나19 인한 불안한 심리에 대해 국제관광도시 부산은 선도적으로 지역관광 자원의 안전대응을 위해 지속적 관리, 모니터링하고 있으니 안심하고 여행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공사는 코로나19에 대한 대응으로 여행객들의 안전한 여행을 위해 운영 중인 사업장에 손 소독제와 예방 행동 수칙 안내문을 부착하고 전문 방역업체를 통해 긴급 방역을 하는 등 지속적인 예방관리를 하고 있으며, 주요 관광지 황령산전망쉼터의 안내전광판을 통해 우한과 중국 국민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이형찬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