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보성군, 오는 18일부터 다중이용시설 운영 재개

율포해수녹차센터, 보성국민체육센터는 2월말 오픈 예정

가 -가 +

박미경
기사입력 2020-02-15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보성군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지난 10일부터 휴관 중인 다중이용시설을 오는 18일부터 정상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이번에 정상 운영을 결정한 문화시설은 봇재, 한국차박물관, 태백산맥문학관, 보성문화예술회관, 방진관, 벌교금융조합, 군립백민미술관, 충절사, 보성농어촌공공도서관, 보성판소리성지, 홍암나철기념관, 보성비봉공룡공원 등 12곳이다.

 

▲ 한국차박물관


율포해수녹차센터와 보성국민체육센터는 예정대로 2월 말 운영을 재개할 계획이다. 보성군은 코로나19로 직·간접적 피해를 입고 있는 지역민들에게 힘을 보태고, 지역경제에 미치는 타격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설 운영 재개를 결정했다.

 

▲ 보성 비봉공룡공원


군 관계자는 임시 휴관 기간에 일제소독을 실시했고, 앞으로도 철저한 방역을 실시할 계획이라며 문화시설 내 마스크, 손소독제 등 비치를 통해 감염증 확산 방지와 군민 및 관광객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미경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