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울산대곡박물관, 입춘맞이·대보름 체험 행사 개최

입춘첩 및 가훈 나누기, 대보름 맞이 소원 쓰기 등 마련

가 -가 +

박미경
기사입력 2020-01-30

▲ 울산대곡박물관, 대보름 체험 행사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경자년 입춘과 정월대보름을 맞아 세시풍속 체험 행사가 울산대곡박물관에서 연속 개최된다. 먼저 2월 1일(토)과 2일(일) 이틀간 입춘첩을 미리 준비하는 입춘 세시풍속 체험 행사가 열린다. 행사는 미리 준비하는 입춘, 대곡박물관으로 봄맞이 와요라는 주제로, 전문 서예가가 쓴 입춘첩 및 가훈 나누기, 입춘첩 직접 써보기, 입춘첩 문구가 들어간 카드 맞추기 놀이, 전래 놀이 등으로 구성된다. 

 

▲ 울산대곡박물관, 대보름 체험행사(연날리기) 


전문 서예가가 쓴 입춘첩과 가훈은 2월 1일(토)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받을 수 있다. 다른 프로그램은 양일 모두 상시 체험 가능하다. 2월 8일(토)과 9일(일)에는 정월대보름을 맞아 풍요로운 새해 첫 보름달 맞이하기 체험 행사가 열린다. 이날 박물관을 찾는 관람객들은 대보름달에게 소원문을 작성해 볼 수 있으며, 연날리기, 보름달 모양 소원등 만들기와 부럼 깨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체험할 수 있다.

 
울산대곡박물관 관계자는 바쁜 일상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입춘과 정월대보름은 잊히기 쉬운 세시풍속이지만, 이 기간에 박물관에 들러 행사에 참여하여전통의 의미를 되새겨 보는 뜻깊은 시간을 보내기 바란다고 전했다. 모든 체험 프로그램은 무료로 진행되며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행사 기간 중 박물관을 방문하면 된다. 한편 울산대곡박물관은 어린이를 위한 어린이 고고학 체험교실을 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상설 운영하고 있다.

박미경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