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제천시, 겨울왕국 페스티벌 시즌2 얼음 페스티벌 개최

작년에 처음 개최된 얼음 축제는 올해로 2회째를 맞이하며 한층 업그레이드

가 -가 +

이소정
기사입력 2020-01-09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충북 제천시와 제천문화재단은 오는 11일 오전 11시 의림지에서 제천얼음페스티벌 개장퍼레이드를 열며 17일간 개최한다. 침체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고 겨울철 관광객들을 유인하고자 작년에 처음 개최된 얼음 축제는 올해로 2회째를 맞이하며 한층 업그레이드된 연출물과 이벤트로 관람객을 기다리고 있다.

 

▲ 제천얼음페스티벌


11일 열리는 개장식에는 겨울벚꽃축제에서 맹활약하고 있는 카니발 퍼레이드팀의 공연이 펼쳐지며 방문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이어 테이프커팅과 얼음 성, 순주섬 등 동선에 따른 관람의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달 27일까지 의림지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천 얼음 축제는 크게 주제 전시존과 체험존으로 나뉘어 방문객들을 맞는다.

 
주제 전시존은 메인 전시존인 겨울 동화 스팟 대형얼음성과 로맨틱아일랜드 순주섬 그리고 대형 얼음성 게이트&얼음 터널이 있다. 행사장 입구에서부터는 가로 7m 세로 4m의 얼음 게이트와 길이 50m의 얼음 터널이 동화 테마의 얼음 조각들을 선보이며 축제를 찾은 관람객들과 첫인사를 나눈다.

 

▲ 제천얼음페스티벌


가로 50m, 세로 30m 크기의 대형 얼음성에는 미녀와 야수, 인어공주 등 명작동화 5가지를 주제로 한 테마존으로 꾸며져 관람객들을 동화의 나라로 초대할 예정이다. 일 년에 단 한 번 개방되는 의림지 속 순주섬은 의림지를 가로 지은 얼음 부표 다리(220m)를 놓아 방문객들에게 겨울빛으로 물든 신비의 공간을 허락한다.

 
이밖에 체험존은 스노우 플레이존과 아이스 플레이존으로 나뉘어 스노우 플레이존은 50m 슬로프의 눈썰매장과 눈 미로, 눈 동산, 눈 조각 캐릭터들로 가득 채워지며 아이스 플레이존에는 전통썰매와 얼음 자전거, 사바리 썰매를 즐길 수 있다.

 

▲ 제천얼음페스티벌


상시 이벤트는 빙판 맨발 오래 버티기, 빙판 신발 던지기, 축구공 넣기 등이 진행되며 주말 이벤트로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눈 조각 경연대회와 공어 맨손 잡기, 아이스 카빙, 공의 빨리 먹기가 개최될 예정이다. 전통빙판 놀이와 각종 이벤트 등 풍성한 부대행사는 축제를 찾은 관광객들에게 멋진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관람객이 얼음페스티벌의 자유이용권 5천원 권을 구매 시에는 동일한 금액의 제천화폐 모아로 돌려줘 행사장 내 먹거리 장터와 공어 낚시 등 유료체험존은 물론 제천시 전역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이소정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