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강릉 괘방산 등산로가 야영으로 인해 몸살

지정된 야영구역이 아닌 등산로 야영으로 산불발생위험도

가 -가 +

이소정
기사입력 2020-01-02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강릉시 강동면 안인진리에 위치한 괘방산 등산로가 야영으로 인한 오물(대소변, 음식물), 쓰레기 투기로 등산로를 이용하는 등산객들에게 많은 불편을 주고 있다.

 

 

이에 따라 강릉시는 안내판 및 현수막 설치, 야영금지 계도 및 과태료부과, 쓰레기 줍기 등 환경정화 활동을 해오고 있으나 안내판 설치 등이 무색하게 일부 관광객 및 시민들이 야영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릉시는 앞으로 지속적인 계도는 물론 과태료를 부과할 계획이며, 추가로 안내판 및 현수막을 설치하고 감시카메라 설치도 고려한다는 방침이라고 한다. 지정된 야영구역이 아닌 등산로의 야영은 등산로 오염뿐만 아니라, 화기소지 및 사용으로 산불발생 위험이 있는 만큼 지정된 야영구역 외 절대 야영을 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실수로 산불을 내더라도 3년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또한 산에 오물이나 쓰레기를 버리거나 불을 가지고 들어가거나 담배를 피우거나 담배꽁초를 버린 경우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되며, 산림이나 산림인접지역에 불을 피운 경우 3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소정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