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보성군, 오는 31일 새해맞이 대규모 불꽃축제 개최

포해변 불꽃축제는 31일 오후 7시부터 시작되며 8시 라디오 불꽃쇼

가 -가 +

박미경
기사입력 2019-12-24

[이트레블뉴스=박미경 기자] 보성군은 오는31일 율포솔밭해수욕장 일원에서 한화그룹과 손을 잡고 대규모 불꽃축제를 개최한다. 보성 율포해변 불꽃축제는 31일 오후 7시부터 시작되며 8시 라디오 불꽃쇼, 8시 50분 군민 사연 공모 불꽃쇼, 9시 30분 김도엽의 추억찾기 KBC 라디오 공개방송, 9시 30분 2020 보성 블루이코노미 선포 세리머니 불꽃쇼, 밤 12시 2020 새해맞이 불꽃쇼 등 총 4번의 불꽃쇼가 진행된다.

 

▲ 새해맞이 대규모 불꽃축제 포스터


이번 보성 불꽃축제는 음악, 사연, 불꽃, 공연을 결합한 새로운 형태의 퍼포먼스로 진행되며, 제야의 종소리와 함께 펼쳐지는 전국 최초의 불꽃쇼다. 특히, 이번 축제는 한 해를 마무리하고 새해를 맞이하는 시점인 31일, 보성차밭 빛축제를 관람하고 희망의 빛인 불꽃을 보면서 한 해의 소망을 기원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더불어 화려한 볼거리와 다양한 즐길 거리까지 함께하며 연말연시를 더욱 풍성하게 하는 축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불꽃축제에 이어 새해 아침 7시에는 같은 장소(율포해변)에서 해맞이 행사가 펼쳐진다. 경자년 신년 휘호 퍼포먼스와 함께 새해 불꽃쇼, 떡국 나눔 등 떠오르는 새해와 함께 다채로운 행사가 준비돼 있다.

 
보성군수는 불꽃계의 거물 한화그룹과 함께 준비하는 축제인 만큼 보성 율포해변 불꽃축제를 대한민국 3대 불꽃축제로 키워가겠다며 화려한 불꽃과 떠오르는 새해를 볼 수 있는 빛의 도시 보성에서 잊지 못할 새해의 첫 추억을 만들어 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군은 원활한 행사장 차량 진입을 위해 31일 오후 5시 30부터 오전 2시까지 셔틀버스 10대를 운행한다. 셔틀버스는 보성다향체육관(15분 간격)과 봇재(5분 간격)에서 탈 수 있다. 또한, 오후 6시부터 밤 12시까지 밤고개에서 율포삼거리 방향 도로가 일방통행으로 운행되며, 12시부터 새벽 2시까지는 율포삼거리에서 밤고개 방면이 일방통행으로 운행된다.

박미경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