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농촌과 도시의 소통·공감의 장, 도농교류 산촌마당캠프 운영

시.군 마을만들기 중간지원조직의 협조를 받아 주민주도로 농촌마을

가 -가 +

이성훈
기사입력 2019-06-17

[이트레블뉴스=이성훈 기자] 전라북도는 삼락농정 중 사람찾는 농촌을 만들기 위해 농촌에서 마을 주민들과 도시민이 함께하는 도농교류 산촌마당캠프 활성화 사업을 추진한다. 도농교류 산촌마당캠프 활성화 사업은 농가 앞마당, 마을회관, 모정 등을 캠핑장소로 제공하고 찾아오는 도시민과 농촌 주민의 교류의 장을 만들자는 취지로 2018년도부터 시작된 ‘사람찾는 농촌’정책과 연계한 도농교류 사업이다.

 

▲ 산촌마당 캠프 추진계획


이 사업은 시.군 마을만들기 중간지원조직의 협조를 받아 주민주도로 농촌마을 고유의 경관, 먹거리, 넉넉한 인심, 농촌문화 체험 등 함께하는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준비하여 도시민을 초청하여 진행한다는데 의미가 있다. 올해는 10개 시군 25개 마을에서 2회씩 캠핑을 진행하며, 마을별로 특색있게 개발된 농촌 주민과 도시민의 교류프로그램과 체험, 농특산물 판매 등이 6월부터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이지형 도 농촌활력과장은 도시민이 가족과 함께 농촌마을에서 1박2일 동안 캠핑을 하며 농촌에서 주는 건강함과 문화를 느끼고 주민들과의 정을 교류하고, 농촌에는 활력을 제공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향후 농촌마을 공동체 활성화를 통해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성훈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