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해 갈현마을에 관광객 눈길끄는 대빵 큰 우체통

남해군 삼동면 갈현마을. 남해읍에서 독일마을로 가는 길

가 -가 +

김미숙
기사입력 2019-03-18

[이트레블뉴스=박소영 기자] 남해군 삼동면 갈현마을. 남해읍에서 독일마을로 가는 길에 위치한 산골마을에 지역민뿐 아니라 관광객들의 눈길을 잡아끄는 대빵 큰 우체통이 생겨났다. 우체통을 비롯해 마을 입구부터 곳곳에 설치된 폐자원 로봇들은 갈현마을 출신최성대 씨가 탄생시킨 작품들이다.

▲ 남해군 갈현마을 우체통  


최성대 씨는 일상생활에서 나오는 폐자원을 이용해 미술작품을 제작하는 리사이클 정크아트(junk art) 작가다. 지붕용 얇은 철판을 우체통 모양으로 두르고 빨갛게 도색한 단순 구조물에 어느 순간부터 계속해서 눈이 간다. 우체통 안에 편지를 담을 순 없겠지만, 지나가는 이들에게 한번쯤 상상편지를 써 보고 싶은 마음이 생길 것 같다.

김미숙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