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립문화재연구소, 제2회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 사진 촬영대회 수상작 전시

1,000명이 넘는 참가자와 총 870장에 달하는 작품이 출품되어 성황을 이루었다

가 -가 +

김미숙
기사입력 2017-10-30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오는 31일부터 제2회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 사진 촬영대회의 수상작을 정부대전청사 지하 로비(10.31~11.2)와 대전지하철 시청역(11.10~20)으로 나누어 순회 전시한다.

 

▲ 디지털카메라 부문 대상_태양을 품은 월성`곽재훈作_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제공

 

제2회 천년 궁성, 월성을 담다 사진 촬영대회는 총 1,000명이 넘는 참가자와 총 870장에 달하는 작품이 출품되어 성황을 이루었다. 이번 사진전은 응모작 중에서도 전문 사진작가, 대학교수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의 심사 과정을 거쳐 선정한 총 70여 점의 작품 중에서도 27점을 엄선하여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사진 촬영 대회는 디지털카메라 부문과 스마트폰카메라 부문으로 나누어 진행되었으며, 특히, 스마트폰카메라 부문은 더욱 세분화하여 자신을 스스로 찍는 셀프카메라를 포함한 월성에서의 나 부문과 월성에 대한 자유주제 부문으로 응모작을 나누어 받아 작품 내용이 더욱 다양해졌다는 평이다.

 

 

 

김미숙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