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포천시, 인기 드라마 촬영지로 관광객 급증

방영 중인 드라마 SBS 낭만닥터 김사부 2와 tvN 사랑의 불시착

가 -가 +

김미숙
기사입력 2020-02-13

[이트레블뉴스=김미숙 기자] 최근 인기리에 방영 중인 드라마 SBS 낭만닥터 김사부 2와 tvN 사랑의 불시착 2편이 모두 경기도 포천시에서 촬영된 것으로 알려지며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8일 방송된 tvN 사랑의 불시착에서 리정혁(현빈)과 윤세리(손예진)가 북한에서 만나기 전 스위스 시그리스빌 다리에서 인연이 있었다는 사실을 털어놓게 되는 장면은 시 영북면에 소재한 한탄강 하늘다리에서 촬영됐다.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는 2018년 5월에 개장한 길이 200m 규모의 흔들형 보행 전용 다리로 50m 높이에서 한탄강 협곡을 전망할 수 있다.

 

▲ 인기 드라마 촬영지 _ 포천시 


또한 SBS 낭만닥터 김사부 2는 시즌 1에 이어 주 배경인 돌담병원을 시 영북면 산정호수에 위치한 구 가족호텔의 외관을 배경으로 촬영했다. 특히 이번 시즌에서는 산정호수와 명성산의 수려한 경관이 자주 연출되어 영상미를 높였다. 현재 산정호수 가족호텔은 운영되지 않아 내부 출입이 불가하지만 극 중 김사부(한석규)가 되어 돌담병원을 배경으로 추억을 남기고자 하는 관광객은 점점 증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연중 관광객이 가장 적은 겨울 비수기임에도 불구하고 드라마 촬영지를 찾아오는 관광객이 증가하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됐다며 올해도 인기 드라마를 적극적으로 유치해 한류 관광지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미숙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