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코로나19 확산방지 위해 광양 백운산자연휴양림 임시휴장

11월 24일부터 휴양림 내 숙박시설 및 실내 프로그램 운영 중단

가 -가 +

이소정
기사입력 2020-11-26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광양시는 코로나19 지역 내 감염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해 지난 24일부터 코로나19 상황 안정 시까지 백운산자연휴양림을 임시휴장한다고 전했다. 이번 임시휴장은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증가하고, 지역 내에서도 잇달아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어 전라남도 산림다중이용시설 운영중단 조치에 따라 결정했다.

 

▲ 백운산자연휴양림 임시휴장-휴양림사업소 


백운산자연휴양림이 임시휴장에 들어감에 따라 휴양림 내 숙박시설, 목재문화체험장 및 실내 프로그램 운영이 중지되며, 생태숲 탐방 등 실외 프로그램은 이용인원을 제한하여 부분적으로 운영된다. 이에 따라 시는 기존 예약자를 대상으로 개별적으로 안내해 이용금액을 전액 환불하고, 이후 코로나19 안정 추이에 따라 정상운영 여부를 검토해 별도로 백운산 자연휴양림 홈페이지에 공지할 계획이라고 한다. 휴양림사업소장은 백운산자연휴양림 임시휴장은 코로나19 확산 차단과 시민 안전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인 만큼 이용객의 양해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자세한 사항은 백운산자연휴양림(061-797-2655)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소정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