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뉴질랜드관광청 공식 여행업자를 위한 카카오톡 채널 오픈

다양한 정보, 컨텐츠 및 교육을 통해, 여행 업계 담당자들과 소통 강화 채널로

가 -가 +

한미숙
기사입력 2020-09-13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뉴질랜드관광청 한국지사가 여행업계를 대상으로 하는 카카오톡 채널 뉴질랜드 스페셜리스트를 오픈했다. 뉴질랜드관광청 공식 여행업계 채널인 뉴질랜드 스페셜리스트는 뉴질랜드 관광지 소개, 여행 정보, 현지 소식, 온라인 교육 뿐 아니라 다양한 이벤트 등을 통해 정보 제공 및 여행사 담당자들과의 소통을 확대하려는 전략이다. 별도의 앱이나 로그인 절차 없이 카카오톡 앱에서 뉴질랜드 스페셜리스트를 검색해 채널 추가만 하면 되기 때문에 접근성 면에서나 사용성 면에서 편리하다.

 

▲ 뉴질랜드관광청 카카오톡채널 오픈 


관광청은 이번 채널 오픈을 맞이하여, 채널 추가하고 간단한 설문을 제출하면 100명에게 여행용 뷰티 키트와 최신 업데이트 된 뉴질랜드 관광 지도를 선물로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한 오는 9월 18일(금) 오후 1시부터는 온라인 키아오라 클래스도 마련되어 있다.

 

키아오라 클래스는 여행 업계 담당자들을 위한 뉴질랜드관광청의 교육 프로그램으로, 코로나 상황을 고려하여 이번에 처음으로 비대면으로 교육을 진행한다. 이번 온라인 키아오라 클래스 참석자 100명에게는 스타벅스 아이스 아메리카노 기프티콘을 증정할 예정이다. 온라인 키아오라 클래스에 대한 안내와 클래스 일정 알림 서비스 등도 카카오톡 채널에서 받아 볼 수 있다.

 
지사장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대면 소통과 적극적인 네트워킹은 불가능하지만, 온라인 상에서 더 자주 소통하고 의견을 나누며 미래 시장을 대비하고자 한다면서 뉴질랜드의 색다른 매력과 차세대 여행 시장에 어울리는 다채로운 콘텐츠를 제공하겠다라고 의지를 전했다. 뉴질랜드관광청_자료제공

한미숙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