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립무형유산원, 가족영화 상영

가족들이 가족애를 나눌 수 있는 여름밤의 나들이 문화를 만들고자

가 -가 +

박동식
기사입력 2020-07-11

[이트레블뉴스=박동식 기자]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오는 7월 17일부터 8월 29일까지(8월 14~15일 제외) 매주 금·토요일 오후 7시 국립무형유산원(전주시) 마당에서 가족영화 <동심童心, 그 꿈과 빛> 12편을 상영한다. 가족의 힘으로 코로나19를 함께 이겨보고자 하는 의지를 담아, 어린이를 중심으로 가족들이 가족애를 나눌 수 있는 여름밤의 나들이 문화를 만들어 한여름 밤더위를 피해 국립무형유산원 마당의 대형전광판을 이용하여 야외에서 돗자리를 깔고 가족 단위로 영화 관람을 할 수있도록 운영 예정이다.

 

▲ 가족영화상영 _ 문화재청  


상영 작품은 전체 관람가 영화 중에서 선정하였으며, 정부혁신의 하나로서 행정안전부가 운영하는 광화문 1번가 누리집에서 실시한 국민 설문조사 결과를 일부 반영하였다. 오는 17일에는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으로 등재된 멕시코의 전통 축제인 ‘망자의 날’을 배경으로 하는 코코, 7월 18일에는 소중한 날의 꿈, 7월 24일에는 알라딘, 7월 25일에는 집으로, 7월 31일에는 라이온킹, 8월 1일에는 인생은 아름다워, 8월 7일에는 겨울왕국, 8월 8일에는 리틀 포레스트, 8월 21일에는 토이스토리4, 8월 22일에는  언더독, 8월 28일에는 주토피아, 8월 29일에는 점박이 한반도의 공룡2 : 새로운 낙원이 상영된다. 

 
국립무형유산원 영화 관람은 코로나19 방역수칙에 따라 입구에서부터 체온 측정, 출입 명부 작성, 마스크 착용, 1m 이상 거리두기 등을 준수하여야 한다. 마스크 미착용 시에는 영화 관람이 제한될 수 있다. 야외 마당에서 영화를 상영하므로 상영 일에 우천 시는 상영이 취소될 수 있다. 063-280-1431 ※ 가족영화 상영은 코로나19의 상황에 따라 연기 또는 취소될 수 있다.

박동식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