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포토] 장흥군, 수줍은 5월의 여왕 작약꽃 활짝

작약은 관상용으로도 재배하며, 뿌리는 진통,빈혈, 타박상 등

가 -가 +

이소정
기사입력 2020-05-24

[이트레블뉴스=이소정 기자] 전남 장흥군 용산면 송전마을 앞 들판에 작약꽃이 활짝 피었다. 꽃이 아름다워 함박꽃으로도 불리는 작약은 관상용으로도 재배하며, 뿌리는 진통,빈혈, 타박상 등의 약재로 널리 쓰인다. 작약꽃의 꽃말은 수줍음이다.

 

▲ 작약꽃

이소정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