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해발 740m 회남재 일원 2019 지리산 회남재 숲길 걷기행사 개최

경남 하동군은 이번 주말인 26일 지리산 청학동과 슬로시티 악양면을

가 -가 +

이형찬
기사입력 2019-10-23

[이트레블뉴스=이형찬 기자] 경남 하동군은 이번 주말인 오는 26일 지리산 청학동과 슬로시티 악양면을 잇는 해발 740m의 회남재 일원에서 2019 지리산 회남재 숲길 걷기행사를 갖는다. 회남(回南)재는 경의사상(敬義思想)을 실천철학으로 삼은 조선 시대 선비 남명(南冥) 조식(曺植·1501∼1572) 선생이 후학을 양성하던 산청 덕산에서 악양이 명승지라는 말을 듣고 1560년경 이곳을 찾았다가 돌아갔다고 해서 붙여졌다.

 

▲ 지리산 회남재 가을 숲길  


이 고갯길은 조선 시대 이전부터 하동시장·화개장터를 연결하는 산업활동 통로이자 산청·함양 등 지리산 주변 주민들이 널리 이용하던 소통의 길이었으며 지금은 주변의 뛰어난 풍광을 즐기며 등산과 걷기 동호인으로부터 사랑받는 트레킹 코스로 유명하다. 회남재 숲길 걷기는 알프스 하동의 산악 관광자원을 지속해서 개발해 지역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하고 슬로시티 하동에 걸맞은 세계적 걷기 명소로 키우고자 2014년 처음 열려 올해로 6회째를 맞았다.

 
지리산 가을, 하동을 걷다를 주제로 한 이번 회남재 숲길 걷기는 청학동 삼성궁 주차장∼회남정∼악양면 등촌 청학선사 편도 10㎞, 삼성궁∼회남정∼묵계초등학교 편도 10㎞, 삼성궁∼회남정∼삼성궁 왕복 12㎞ 등 3개 코스에서 진행된다.

 

▲ 지리산 회남재 숲길 걷기


㈜서경방송이 주최·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우리나라 걷기 여행 축제의 대표주자로서 세계인이 찾는 명품 숲길로 육성하고자 예년과 차별화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먼저 걷는 이들의 지루함을 달래주고자 출발지점에서 2.4㎞, 4.4㎞, 회남재 정상 등 걷기 코스 3곳에서 경남지역 가요제 수상자들과 외국인 통기타 가수가 출연하는 숲길 작은 음악회 버스킹을 마련한다.

하동정두수가요제, 남해보물섬가요제, 산청청춘트로트가요제, 남일대청년트로트가요제, 삼천포아가씨가요제 대상 수상자 등이 출연하는 숲길의 작은 음악회는 유튜브로 생중계되는 한편 서경 방송을 통해 녹화 방송된다. 또한 출발지점과 3㎞ 지점에는 코스모스·백일홍 등으로 만든 화려한 꽃길과 푹신푹신한 톱밥 길, 그리고 가을을 만끽할 수 있는 낙엽길 등 각각 100m 구간의 별난 3색 숲길을 조성해 재미를 더한다.

이번 축제에서는 청학동 대나무를 활용해 자연 친화적인 무대를 설치하고 회남재 숲길이 100년 후에도 지속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은 점등 행사와 코스모스·백일홍 등의 꽃가루를 흩날리는 길 열림 퍼포먼스를 마련한다. 그리고 3·4대 가족 참여자 및 1∼6회 참여자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와 인기가수 요요미와 손빈아가 출연하는 축하 공연, 숲 해설사와 함께하는 걷기 등도 실시된다. 참가자의 다변화를 위해 (사)한국노르딕워킹연맹 회원과 글로벌 어슬렁익사이팅 여행팀, 전국 산악회 회원 등 국내·외의 많은 전문 트래커들도 함께 한다.

 
그 밖에 지역 농·특산물 장터 및 먹거리 부스, DIY 체험관, 군밤·군고구마 굽기 체험, 풍선 아트 체험, 나만의 리본 숲길 달기, 즉석 사진관, 특색있는 바위 사진 패널에 이름 적기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된다. 한편 회재남 숲길 걷기는 남녀노소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참가를 희망하는 사람은 행사 당일 낮 1시 개막식 전까지 청암면 삼성궁 행사장에 도착하면 된다.

이형찬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