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근대문화가 숨쉬는 레트로 여행지, 군산 시간여행마을

옛 감성을 오롯이 간직하고 있는 곳으로 시간 여행을 떠나는 테마에 맞는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강성현
기사입력 2024-02-02

[이트레블뉴스=강성현 기자] 군산 시간여행마을이 지난달 25일 한국관광공사에서 추천하는 2월에 가볼만한 곳 에 선정되었다. 한국관광공사에서는 매월 테마별로 ‘주말 나들이’ 관광명소를 소개하는데 군산 시간여행마을이‘우리 동네 레트로’라는 옛 감성을 오롯이 간직하고 있는 곳으로 시간 여행을 떠나는 테마에 맞는 장소로 추천되었다.

 

▲ 군산시간여행마을 한국관광 가볼만한곳 선정 _ 군산시

 

시간여행마을은 일제강점기 수탈의 현장과 이에 항거한 군산만의 역사 문화가 살아숨쉬는 곳으로 시간과 공간을 넘나드는 근대로의 특별한 시간여행을 체험할 수 있는 대표적인 레트로 여행지로 인정받은 것이다.

 

추천코스로 옛 군산 모습과 근대 군산의 생활상을 알 수 있는 군산근대역사박물관을 시작으로, 근대건축관(구. 조선은행 군산지점)과 근대미술관(구.일본 제18은행), 해망굴, 신흥동 일본식 가옥, 동국사 등 일제강점기의 근대문화재와 함께 ‘8월의 크리스마스“ 촬영장소인 초원사진관까지 둘러볼 것을 권한다.

 

▲ 군산시간여행마을 한국관광 가볼만한곳 선정

 

특히, 말랭이마을은 1930년 무렵부터 산비탈을 따라 만들어진 독특한 주거지로 아기자기한 골목길과 70~80년대 오래된 빈집들이 있는 옛스런공간을 젊은이들이 모여 미술관, 책방, 공방 등으로 채워가고 있는 레트로 여행지로 눈길을 끈다고 소개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근대문화가 숨쉬는 시간여행마을 방문하는 많은 분들에게 추억과 호기심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 개발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군산시간여행마을 한국관광 가볼만한곳 선정

 

한국관광공사에서 선정한 2월에 가볼만한 여행지로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널리 소개돼 더 많은 관광객이 시를 방문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원도심 근대문화거리를 중심으로 한 ‘군산 시간여행’은 2015년, 2017년, 2019년 3회에 걸쳐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되는 등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관광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강성현의 다른기사보기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인스타 네이버 band 유튜브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복사 문자메세지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이트레블뉴스_E-TRAVEL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