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해군 사포마을, 갯벌체험장 무료 개방

자연산 해산물의 보고, 보물섬으로 불리우는 경남 남해

가 -가 +

한미숙
기사입력 2019-08-14

[이트레블뉴스=한미숙 기자] 자연산 해산물의 보고, 보물섬으로 불리우는 경남 남해군. 남해군 창선면 사포마을(어촌계장 박종주)에서 오는 15일 광복절에 군민과 피서객들을 대상으로 갯벌체험장 무료 개방행사를 연다. 이날 오전 11시부터 시작될 갯벌체험에는 군민뿐만 아니라 청정해역 강진만의 싱싱하고 물오른 바지락을 캐기 위해 전국에서 찾아온 휴양객들로 북적일 것으로 전망된다.

▲ 남해군 사포마을  


사포어촌계 사무국장은 마을청년회, 부녀회 등과 합심해 안전요원 배치 등 행사진행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하며, 참여를 원하는 분들은 호미와 장갑, 장화 등을 지참해 남해군 사포마을로 발길을 돌리자. 단 체험활동에 필요한 물품들을 대여하지 않으니 유의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미숙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