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시아나항공, 미국 서부 3개 도시에 A350운항

기내 공간 확대, 기압·습도·조명 개선 등 쾌적한 기내 환경으로

가 -가 +

박소영
기사입력 2019-03-13

[이트레블뉴스 박소영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하계 스케줄이 시작되는 오는 31일부터 차세대 항공기 A350을 미국 서부 지역 로스앤젤레스, 샌프란시스코, 시애틀 3개 도시에 투입한다. 주력 기종인 A350은 기존 중대형 항공기 대비, 확대된 기내 공간, 뛰어난 연료 효율성, 소음과 탄소배출이 적은 친환경성, 기내 기압, 습도, 조명 개선으로 쾌적한 비행 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국내 항공사 중 유일하게 기내 유료 인터넷, 휴대전화 로밍서비스와 함께 앞뒤 간격이 넓어진 이코노미 스마티움 좌석을 제공해 고객들의 편안한 여행을 돕고 있다.


이번 A350 운항으로 미 서부 노선 고객들의 편의성을 극대화 한다는 방침이다. 이어 이번 A350 운항을 기념하는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실시한다. 먼저 카메라 어플인 SNOW앱 내 아시아나항공 색동이 스티커를 이용해 촬영 및 본인 계정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한 고객, 아시아나항공 온라인 플랫폼(홈페이지)에 게재된 미 서부 3개 도시 영상 감상 후 관련 퀴즈에 응모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미서부 왕복 항공권, 메신저 백, 브릭, 커피교환권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한다. 차세대 항공기 A350운항으로 미 서부 노선 승객들에게 쾌적한 비행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 며 향후에도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을 통해 고객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소영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band URL복사 네이버포스트 브런치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이트레블뉴스. All rights reserved.